우분투 리눅스에서 exFAT 파일시스템으로 USB 저장 장치 포맷하기

플레이스테이션에서는 NTFS로 포맷된 USB 저장 장치를 인식하지 못하기 때문에 exFAT로 다시 포맷해 주어야 한다. exFAT는 마이크로소프트사가 만든 파일시스템으로 NTFS 파일 시스템이 자료 구조 오버헤드 등의 문제로 적절치 못할 경우, 또는 이전 버전인 FAT 파일 시스템의 파일 크기/디렉터리 제약이 문제가 되는 경우에 사용될 수 있다.

윈도우에는 exFAT 포맷 옵션을 제공하지만(당연히 지네들이 만들었으니까) 우분투 리눅스에서는 기본 포맷 파일시스템으로 exFAT를 지원하지 않으므로 USB를 exFAT로 포맷하려면 다음 단계를 따른다.

jungle@jungle-TA790GX-XE:~$ sudo apt-get install exfat-utils

USB 저장 장치가 /dev/sdc1에 마운트되었다면 mkfs.exfat 명령어로 exFAT 파일시스템으로 포맷할 수 있다.

jungle@jungle-TA790GX-XE:~$ sudo mkfs.exfat /dev/sdc1

우분투 디스크에서 살펴보면 파티션 형식은 W95 FAT32(LBA)로 나오고 내용이 exFAT로 나온다.

잘 되던 SD카드가 쓰기 금지되어 있다며 쓰기나 삭제, 포맷이 안되는 경우

잘 되던 SD카드가 쓰기 금지되어 있다며 쓰기나 삭제, 포맷이 안되는 경우가 있다.

디스크가 쓰기 금지되어 있습니다.(아이고, 허리야~ 디스크)

분명히 잘 되던 SD카드였는데 말이다. 속터진다. 이런 경우 대개 SD카드가 손상되었나 보다 하고 버리는 사람이 있기 마련이다. 절대 그러지 마시라고 이 글을 쓴다.

이런 경우 regedit을 열어서 쓰기방지 값((WriteProtect)을 바꾼다던가 하는 방식으로 아무리 해봤자 소용없다.

실제로 SD카드가 손상된 경우가 있긴 하겠지만 그보다는 슬롯에 먼지가 끼어서 정전기로 인한 오작동을 하는 경우가 훨씬 더 많다. SD카드를 슬롯에 수차례 삽입과 제거를 반복하면(끼웠다 뺐다) 슬롯 안의 먼지가 제거되면서 정상적으로 사용할 수 있게 된다.

덧) 이런 일이 또다시 생기지 않게 하려면 컴퓨터가 있는 공간에 청소를 자주 해야 한다.

파이널데이터(FinalDATA)로 포맷한 하드디스크 복구하기

파이널데이터라는 유틸리티가 있습니다. 잘못해서 지운 파일이나 포맷한 하드디스크의 자료 등을 복구할 때 쓰이는 프로그램입니다.

보통 실수로 데이터를 삭제하거나 천재지변 혹은 바이러스나 컴퓨터의 오동작으로 인한 파일 및 디렉토리 유실은 전문 데이터 복구 업체에 맡기는 것이 좋지만 시간이나 비용이 만만치않은 것이 문제죠. 게다가 100% 복구를 장담하지도 않고 말이죠.

컴퓨터에 전문적인 지식이 없더라도 파이널데이터(FinalDATA)라는 프로그램만 있으면 누구라도 삭제된 데이터를 복구할 수 있습니다. 단, 복구하려는 데이터의 영역에 물리적으로 다른 데이터가 덮어 씌워진 경우는 복구가 거의 불가능하며 삭제나 포맷한 바로 직후에 데이터 복원률이 높습니다.

파이널데이터(FinalDATA)를 구동하면 아래와 같이 썰렁한 화면이 뜰 뿐입니다. 뭘 하라는 건지…


파일 – 열기를 누릅니다.


드라이브 선택이라는 창이 나오는데, 복구할 데이터가 위치한 논리드라이브를 선택하면 됩니다. 흔치 않은 경우이지만 어떠한 문제로 인해 논리드라이브가 표시되지 않을 경우 물리드라이브를 선택해야 할 수도 있습니다.

복구하려는 데이터가 있는 드라이브를 선택하고 선택 단추를 누르면 바로 디텍토리 검색을 수행합니다.

디렉토리 검색이 완료되면 일단 “검색할 클러스터 범위”는 취소합니다. 엄청 시간 오래 걸립니다. 하드디스크 용량에 따라 하루를 꼬박 새도 끝나지 않는 경우도 있습니다.

클러스터 검색을 취소하면 아래와 같이 복구가능한 폴더 및 파일들이 나옵니다. 복구할 파일 및 폴더를 클릭하여 복구 단추를 누르면 복구됩니다.

만약에 복구해야 할 파일이나 폴더가  “지워진 디렉터리”나 “지워진 파일”에 있지 않고 “손상된 디렉터리”와 “손상된 파일”에 위치해 있다면 다시 한번 파일 – 열기 – 드라이브 선택 – 디렉토리 검색 후 클러스터 검색까지 해야 검색결과에서 복구여부를 알 수 있습니다. 하지만 클러스터 검색으로 발견한 파일이나 디렉토리의 경우 복구 성공률은 거의 기대하지 않는 편이 좋습니다.

음악시디(Audio CD)에서 오디오 포맷 파일 추출하기

간혹 “음악시디(Audio CD)의 파일을 컴퓨터로 복사할 수 없어요”란 질문을 들을 때가 있습니다.

음악시디(Audio CD)에는 음원이 아날로그 형태로 기록되어 있기 때문에 디지털정보를 취급하는 컴퓨터에서는 읽을 수 있는 디지털정보의 파일이 없는 것처럼 보입니다.
탐색기에서 보이는 파일은 실제 파일이 아니라 저장된 음원의 트랙을 보여주는 것입니다.

만약 음악시디(Audio CD)의 트랙별로 컴퓨터가 처리할 수 있는 오디오 포맷으로 따로 저장하려면 Easy CD-DA Extractor와 같은 음원추출용 유틸리티는 사용해야 합니다.

Easy CD-DA Extractor

홈페이지에서 Easy CD-DA Extractor 셰어버전(30일 사용가능) 설치 파일을 내려받아 설치 후 [Audio CD Ripper]메뉴에서 삽입된 음악시디의 트랙을 선택하여 [Rip : 떼어내기]해주면 원하는 오디오 포맷(wav, mp3, wma, vqf, ogg)으로 추출할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설치파일을 실행하면 설치중에는 다른 윈도용 프로그램을 실행시키지 말라는 Welcome 메시지를 볼 수 있습니다. Next를 누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설치경로를 묻는 화면입니다. 특별한 이유가 없으면 그냥 Next를 누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윈도의 탐색기에서 문맥 메뉴를 추가할 건지 물어옵니다. 체크하고 Next를 누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설치파일이 모두 복사되면 설치가 성공적으로 완료되었다는 메시지입니다. Finish를 눌러 마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정식판이 아닌 30일 시험판인 경우 나타나는 메시지입니다. 30일 동안 표시되며 30일이 지난 후에는 사용이 불가능합니다. 구매를 하면 Serial Key를 보내주는데 가운데 Enter Key를 누르고 Serial Key를 입력하면 기간제한 없이 사용할 수 있습니다. 30일 시험판 사용자는 OK를 눌러 실행을 계속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메인 화면입니다. 음악시디가 시디롬 드라이브에 들어 있다면 위와 같은 화면일 것입니다. 아무것도  누르지 않은 상태라면 Audio CD Ripper 탭이 선택되어 있을 것입니다. 음악시디의 트랙 중에 음원추출을 할 트랙을 선택하는 선택단추를 누르고 File Format을 mp3로 한 뒤 Output Folder를 지정한 후 Rip CD를 누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선택한 트랙을 mp3로 저장하는 화면입니다. 시디롬의 속도에 따라 몇분 가량 소요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Output Folder로 지정한 폴더에 보면 시디에서 추출한 mp3 파일들이 보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즐겨 사용하는 mp3 플레이어로 재생합니다.

하드디스크 로우 레벨 포맷 유틸리티(삼성, 퀀텀, 후지쯔, 맥스터)

하드디스크 로우레벨 포맷을 해야 할 경우 범용 유틸리티보다는 되도록이면 제조사가 제공하는 로우레벨 포맷 유틸리티를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FUJITSU2.zip
MAXTOR.zip
QUANTUM.zip
SAMSUNG.zip

압축을 풀면 실행파일이나 플로피 디스켓을 만드는 프로그램이 들어 있습니다.
부팅 가능한 디스켓을 먼저 준비해 놓아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