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분투에서 .Trash-1000 삭제하기

USB 플래시 드라이브나 NTFS 타입의 외장 하드디스크의 경우 우분투에서 파일이나 폴더를 지우면 휴지통으로 가지 않고 숨김 속성의 .Trash-1000이라는 폴더로 들어간다.

사용자가 실수로 파일이나 폴더를 지울 경우 복구할 기회를 주기 위한 모양인데 휴지통 비우기 옵션이 없어 좀 불편하다.

터미널에서 “rm -rf .Trash-1000″이라는 명령어로 지울 수 있지만 이것도 번거롭다.

이런 경우 폴더 옵션에 <숨김 파일 보이기>를 누르거나 Ctrl-H 키를 눌러 숨김 폴더를 보이게 한 뒤 .Trash-1000 폴더를 휴지통으로 보내면 바로 삭제할 수 있다.

MagicLine4NP 삭제하기

언제부턴가 트레이바에 MagicLine4NP라는 이상한 서비스가 계속 떠 있다.

온라인 결제와 관련된 사이트를 통해 자동으로 설치된 서비스인 듯 한데 이는 프로그렘 추가/제거와 같은 일반적인 방법으로는 도저히 지울 수 없는 프로그램이다.

때문에 IObit Uninstaller와 같은 유틸리티로 강제로 지울 수밖에 없다.

http://www.iobit.com/en/advanceduninstaller.php 접속하여 Free Download 클릭, Download Now 클릭하여 받은 파일을 실행하여 설치한다.

목록에서 MagicLine***프로그램 선택하여 제거 단추를 누르면 끝.

 

잘 되던 SD카드가 쓰기 금지되어 있다며 쓰기나 삭제, 포맷이 안되는 경우

잘 되던 SD카드가 쓰기 금지되어 있다며 쓰기나 삭제, 포맷이 안되는 경우가 있다.

디스크가 쓰기 금지되어 있습니다.(아이고, 허리야~ 디스크)

분명히 잘 되던 SD카드였는데 말이다. 속터진다. 이런 경우 대개 SD카드가 손상되었나 보다 하고 버리는 사람이 있기 마련이다. 절대 그러지 마시라고 이 글을 쓴다.

이런 경우 regedit을 열어서 쓰기방지 값((WriteProtect)을 바꾼다던가 하는 방식으로 아무리 해봤자 소용없다.

실제로 SD카드가 손상된 경우가 있긴 하겠지만 그보다는 슬롯에 먼지가 끼어서 정전기로 인한 오작동을 하는 경우가 훨씬 더 많다. SD카드를 슬롯에 수차례 삽입과 제거를 반복하면(끼웠다 뺐다) 슬롯 안의 먼지가 제거되면서 정상적으로 사용할 수 있게 된다.

덧) 이런 일이 또다시 생기지 않게 하려면 컴퓨터가 있는 공간에 청소를 자주 해야 한다.

Adware:Win32/SideOn 애드웨어 삭제 요망

파일 이름을 보아하니 국산 소프트웨어로 보이는 WPU1004.exe라는 엉뚱한 파일이 컴퓨터에 들어오면 Windows Defedner가 이를 잡아준다. 치명적이진 않지만 사용자 동의없이 광고를 유발시키는 애드웨어이므로 삭제를 하도록 하자.

범주:
애드웨어

설명:
이 프로그램은 컴퓨터에 사용자 동의 없이 광고를 전달합니다.

권장 사항:
프로그램이나 소프트웨어 게시자를 신뢰하는 경우에만 검색된 항목을 허용하십시오.

자원:
containerfile:
C:UsersUSERAppDataLocalTempWPU1004.exe

file:
C:UsersUSERAppDataLocalTempWPU1004.exe->(nsis-1-WinPro.exe)

B인터넷클린 삭제를 원한다면 ActiveX를 설치하라?

인터넷을 SK브로드밴드로 바꾸고 나니까 내 허락도 없이 B인터넷클린이라는 악성소프트웨어 제거툴이 설치된 것이다. 감히 내 허락도 없이.

V3 Lite를 사용하고 있어서 굳이 B인터넷클린을 사용할 필요가 없어 제어판 – 프로그램 추가 제거에서 제거하려고 하니까 인터넷익스플로러가 열리면서,

잠깐만! 정말 클린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라고 묻는다. 그러면서 클린을 삭제하려면 ActiveX를 설치해 주셔야 한단다. 이뭥미?

0바이트 파일 삭제하기

윈도우를 사용하다 보면 어찌하다가 0바이트 파일이 생긴는 수가 있습니다.
윈도우가 임시로 만든 파일일 수도 있고 사용자가 만든 파일이나 다운로드 한 파일을 삭제하는 중에 오류가 나서 생기는 수도 있습니다.
문제는 이 파일이 아무리 삭제하려 해도 삭제가 안된다는 것에 있습니다.
삭제를 하려면 “항목을 찾을 수 없음” 창이 뜨면서 계속 [다시 시도] 단추만 누르게 됩니다. 그래서 ‘클릭 투 트윅’과 같은 시스템 최적화 유틸리티 등을 이용해서 “크기가 0인 파일 찾기”를 이용해 파일 최적화를 시도해 보지만.
역시 안됩니다.
유일한 해결 방법은 시작 – 실행(윈도우키 + R) – cmd 를 입력하여 도스창과 같은 cmd.exe를 띄운 후 해당 디렉토리로 가서 ‘del *’ 를 입력하는 겁니다.
단번에 지워집니다. 허무하게 말이죠.

파일 또는 폴더 삭제(이름 바꾸기) 오류

Windows XP 운영체제에서 CorelDRAW X4를 사용한다면 코렐드로로 작업한 파일(확장자가 CDR인 파일)을 삭제하거나 이름 바꾸기 할 때 아래와 같이 “파일 또는 폴더 삭제(이름 바꾸기) 오류“를 만날 수 있습니다.


열려 있는 프로그램이 없는데도 불구하고 “파일 또는 폴더 삭제 오류” 혹은 “파일 또는 폴더 이름 바꾸기 오류“가 나온다면 여기서 말하는 다른 프로그램은 바로 explorer.exe입니다.
explorer.exe는 탐색기를 여는데 필요한 프로세서이죠. 그런데 이 explorer.exe가 CPU를 점유하고 놓아주지 않으면 파일의 변경을 할 수 없는 상황이 발생합니다.

이 화면에서는 explorer.exe가 CPU를 25%까지 점유하고 놓아주지 않는 화면입니다. 이 상황에서는 탐색기에서 파일을 아무리 삭제하려고 해도 삭제가 되지 않으며 이름 바꾸기조차 안됩니다. explorer.exe의 CPU 점유율이 떨어지기까지 기다렸다가 수행해야 하죠. 짧게는 5초, 길게는 20여초까지 기다려야 합니다. 그래서 어느 분께서는 파일이 삭제가 되지 않거나 이름 바꾸기가 안되면 이름을 바꾼 후 엔터를 누르지 말고 10여초를 기다렸다가 엔터를 누르라고 하시는데 이는 바로 explorer.exe의 CPU 점유를 해제할 때까지 기다리라는 의미입니다.

그렇다면 왜 이런 현상이 나타나는 걸까요? procexp라는 프로세스 확인 프로그램으로도 확인하는 것이 불가능합니다. 왜냐하면 이 원인은 탐색기의 확장기능 때문에 별도의 프로세서 추적이 불가능하기 때문입니다.

압축유틸리티나 백신 등 특정 프로그램들은 탐색기 상에서 편리하게 사용하라고 오른쪽 마우스를 클릭하면 여러가지 부메뉴를 많들어 놓습니다. 이것이 바로 셸 확장기능이라고 합니다.

그런데 이런 것들 중 CorelDRAW X4에서는 셸과 통합하여 강력한 기능을 구현한 Windows Shell Extension을 제품에 끼워넣었습니다. 비스타에 최적화시켜놔서 그런지 XP에서 사용할 때는 이처럼 explorer.exe CPU 점유율 문제가 발생합니다.

Windows XP에 CorelDRAW X4를 사용하는데 코렐드로로 작업한 파일의 삭제, 이름 바꾸기가 잘 안되신다면 시작 – 설정 – 제어판 – 프로그램 추가/제거 에서 CorelDRAW(R) Graphics Suit X4 Windows Shell Extension을 제거하시기 바랍니다.

네이트온을 삭제할 때가 된 건가?

매번 컴퓨터에 운영체제를 새로 설치하면 반드시 설치하는 프로그램중에 네이트온이 있었습니다.사실 네이트온은 메신저 프로그램인데 사실 메신저의 역할보다는 무료문자 100건의 매력이 더 컸던 것이 사실이었죠.

그런데 얼마전 휴대폰 교체로 이동통신업체를 SKT에서 LGT로 바꾸었는데 세상에, 네이트온 무료문자가 100통에서 10통으로 줄었네요. 타통신사 이용자는 50건을 주다가 어느 순간부터 10건으로 줄였더군요.
오호 통재라, 동아일보식 표현을 빌리자면 10%로 줄은거네요.

무료문자 때문에 네이트온 깔구, 메신저 사용하구, 친구등록도 많이 해놓은 사람들, 뒤통수 맞은 격이죠. 무료문자가 10건으로 줄더라도 그동안 사용해왔던 지인들과의 관계 때문에 계속 사용할 수 밖에 없는…

이런 서비스회사의 횡포에 힘없는 사용자만 울며 겨자먹기 식으로 따를 수밖에요.
네이트온을 삭제할 때가 된 건가요? 제가 할수 있는 건 이것밖에 없네요.
젠장, 무료문자를 이용할 수 있는 다른 대안을 찾아봐야겠습니다.

  1. 이지가이드 – 300건(하루 10건*30일)
  2. 농협 UMS – 100건
  3. 메가패스존 – 50건
  4. LG텔레콤 – 50건

찾아보니까 충분히 많군요.